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요즘 세상(3)~대학생 상대 소액대출 성행
소액이라 금방 갚을 수 있다는 방심은 금물
 
최흥식 기자   기사입력  2018/02/08 [11:29]

 

여행을 갈려고 대출을 받는등 대학생들을 상대로한 소액 대출 대부업이 성행 하고 있다.

보통 50~100만원 미만의 소액 대출 이지만 연간 이자률을 따져보면 20%가 넘는 고금리 대출이다.

용돈이 필요한 대학생들이 유혹에 넘어갔다가 빚의 늪에 빠져서는 안될 텐데요! 소액 대출 이라고 해서 금방 갚을 수 있다고 방심은 금물!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08 [11:29]   ⓒ 동아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우호건설⁚종합건설업‧토목‧건축 소방공사‧전기공사‧산업환경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