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제17회 대한민국막걸리 브랜드 한마당 열린다
오는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일산문화공원서 개최...
 
이영석 기자   기사입력  2019/11/06 [14:35]

 

대한민국 막걸리 축제위원회는 올해로 17회째 이어오는 대한민국막걸리 브랜드한마당을 오는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일산문화공원에서 개최한다.

 

해를 거듭할수록 유명세가 더해지며 전국에서 10만여 명의 관람객들이 찾아와대성황을 이루고 있는 대한민국막걸리 브랜드 한마당은 우리나라 전통주 막걸리부활시켰고, 더 나아가 전 세계에 막걸리를 알리는 홍보마당이 되고 있다.

 

이달 9~10일 이틀간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팔도에서 오는 36업체의 다양한 막걸리를 시음할 수 있다. 쌀뿐만 아니라 잣, 알밤, 고구마, 인삼, 호박, 옥수수, 오미자, 곤드레, 메밀, 복숭아, , 한라봉, 유자, 황칠, 한산모시, 야관문 등 건강에 좋은 온갖 재료로 만든 색다른 막걸리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송포호미걸이를 비롯해 태권도시범단의 격파, 통키타, 경기민요, 비보이댄스 등의 공연과 함께 시민들이 참여해 최고의 막걸리를 선발하는 막걸리 품평회, 막걸리 빨리 마시기 대회인 막걸리천하장사대회 그리고 시민노래자랑등이 이어지며 대한민국 막걸리 브랜드 한마당에 재미와 흥과 맛을 더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행사에는 젊은이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는 막걸리칵테일 체험도 준비되어 더욱 풍성한 행사가 될 것이다.

 

올해 대한민국 막걸리 브랜드 한마당에도 남북 정상회담 만찬주로 유명한 쌀로 빚은 고양의 대표주 배다리막걸리, 경기도 무형문화재 594호로 지정된지평막걸리, 충청남도 무형문화재 제3호로 지정받은 한산소곡주, 전라북도문화재인 송명섭 막걸리 그리고 경상북도 무형문화재인 안동소주 등 역사와전통을 자랑하는 전통주가 참여한다.

 

처음으로 막걸리 브랜드 한마당이라는 이름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나라 전통주를 한 곳에서 음미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막걸리 한 잔 기울이며 깊어가는 가을을 만끽하는 시간을 만들어보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1/06 [14:35]   ⓒ 동아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우호건설⁚종합건설업‧토목‧건축 소방공사‧전기공사‧산업환경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